한국어
글 수 9

2009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 행진을 시작을 하며

(http://www.marchamundial.org/en)

             기간: 2009.10.2 ~ 2010.1.2 (한국통과 시기: 2009.10.13~16)

번역: 박성용


(개인/단체 참가문의:  비폭력 평화물결/02-312-1678/peacewave@peacewave.net)
 *  국내행사준비나 참여에 관심있는 개인이나 단체를 접수하고 있음

Rafael de la Rubia
기조 연설

일시: 2008.11.15.

장소: 아르헨티나 멘도자의 푼타 바카스 공원




친구들이여
,

높은 산들로 둘러싸여 있은 매우 영감어린 장소는 능동적 비폭력 보편주적 인도주의 열쇠가 주어졌던 곳입니다. 우리는 여기서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행진을 착수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최근의 몇주동안 우리는 밀란에 있는 유럽 인도주의 포럼(the Humanist Forums of Europe)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라틴 아메리카의 인도주의 포럼에 세계행진을 제안해 왔습니다. 몇주안에 우리는 또한 이것을 케냐의 나이로비에서 것이고 거기서 아프리카 대륙을 위한 세계행진을 개시할 것입니다. 여태까지 이들은 제한된 행동에 머물러 왔습니다.. 오늘 우리는 넓은 전파를 시작합니다.


지금까지
세계행진에 대해 일어난 것은 단어로 요약될 있습니다. 단계가 있어왔습니다. 처음 단계에서는, 거의 1년전에, 우리는 그러한 기획을 실행하는 것이 가능한 것인지 연구해 왔습니다. 그것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세계적 사건들에 의해 제시된 지표들을 때에 그것은 필요하고도 긴급하다는 결론이 내려졌습니다.  


두번째
단계인 준비 단계에서, 지금 우리가 있는 단계입니다만, 우리는 세계행진을 전진시키는 필요한 것은 무엇이든 모으기로 결정했고 우리는 그것을 알리기 시작했습니다. 단지 4 후인 오늘, 우리는 초기의 그리고 짧은 평가를 있습니다.


나는
세계행진에 결합하고 있는 사람들과 단체들로부터 일어나고 있는 발기모임(initiatives) 대해 말하고자 합니다.

그들은, 거의 대부분의 경우 사회적 기반으로부터 일어나고 있는 발기모임들입니다. 그들 많은 것들이 다소 새롭고, 혁신적이며 일반인으로부터 일어나는 윤곽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강직한 성격들과 많은 상상력을 가지고,  그들은 종종 즐겁고도 축제적인 분위기를지니고 있습니다.


그것을
모두 언급하자면 매우 길기 때문에 지금 나는 개만 강조점들 나누고자 합니다.

교육센터들에서 많은 활동들이 있습니다: 행진, 평화와 비폭력에 대한 살아있는 상징들, 평화에 대한 주제의 소개 그리고 특별히 학교 커리큘럼에서 새로운 아카데믹 주제로서 비폭력에 대한 소개들이 그것입니다. 스페인의 말라가(Malaga)주에서는 800 학교들이 행진이 시작하기 1 전후에 활동하기 시작하고 학생들은 수도를 통해 세계행진의 진행에 동참하기 원하고 있습니다. 다른 학교에서는 그들은 세계행진이 진행되는 나라들의 지리, 동물지(), 식물지, 미네랄 그리고 문화를 연구하기 위해 목차를 변경하고 있습니다. 어떤 대학들에서는 평화와 비폭력에 대한 모듈이 있는 대학원 코스가 심화단계에 설치되어지고 있습니다. 어느 나라의 교육부에서는 모든 주를 위한 학위를 주길 원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행진이 통과하는 날에 모든 가르침의 활동들은 세계행진의 주제를 중심으로 발전될 것입니다.


스포츠
단체들이 결합하고 있습니다: 마라톤 경주자들, 사이클 경주자들, 다른 루트를 따라서 그리고 어떤 경우에는 다른 나라들 사이로 함께 하고 있습니다. 이들 스포츠의 최상의 대표자들이 있는 , Tour de France 우승자들, 유명한 풋볼 선수들이 세계행진을 승인하였고, 풋볼 클럽 또한 가입하고 있으며 이는 아르헨티나의 San Lorenzo de Almagro에서의 경우도 마찬가지 입니다.


많은
지역 행진들이 있을 것입니다: 사디니아(Sardinia)에서 사람들은 섬의 모든 마을들을 관통할 것이고 러시아에서는 그들은 톨스토이와 토스토엡스키가 살고 글을 썼던 도시들을 통과하며 걸을 것입니다.


여러
명의 시장들과 주지사들이 이미 결합했습니다. 그들은 음식, 숙소 그리고 교통편을, 어떤 경우에는 수백명 혹은 수천명의 사람들에게,  세계행진을 위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여러 다른 방식으로 시당국자들과 일하고 있습니다: 몇몇 분은 세계행진에 대한 도시의 관심을 선언하고 있고 다른 분들은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마라톤을 조직할 것이며, 다른 사람들은 세계행진이 지날 세계행진의 이름을 거리와 공원에 붙일 것입니다.


우리는
많은 사람들로부터 지지를 받고 있습니다: 조세 사라마고(jose Saramago), 데스몬드 투투(Desmond Tutu) 같은 노벨평화수상자들, 페드로 두구(fedro Dugue) 같은 우주항공사, 노암 촘스키(Noam Chomsky) 같은 지성인,  페데리코 시장 자라해자 에두아르도 갈리아노( Zaragoza, Eduardo Galeano), 유럽의회 부회장인 루이사 모그간티니(Luisa Morgantini) 같은 의원들, 피노체트를 심문한 구즈만(Guzman) 같은 저명한 판사, 그리고 예술가들로서는 주빈 메타(Zubin Metha), 막시밀라노 구엘라(Maximiliano Guerra), 아나 베렌(Ana Belen), 미구엘 리오스(Miguel Rios) 그리고 억압받는 자들을 위한 극장을 창설한 오구스토 보알( Augusto Boal),  the Rolling Stonesdmf dnlgo 일하는 파체(John Pasche) 혹은 스페인에서 코믹의 가장 유명한 창조자, 안토니오 프라구아스 포지스”(Antonio Fraguas “Forges”) 등을 열거할 있습니다. 우리는 또한 자유로운 소프트웨어 운동의 아버지이자 촉진자인 리차드 스탈만(Richard Stallman) 지지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이미 이름에 올린 2000명중에 단지 명일 뿐입니다.


우리는
세계 여러 나라에서 250개가 넘는 단체들과 함께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들 중에는 Amnesty International, the Red Cross, Human rights associations, “Grandmothers of the Plaza de Mayo”, “Mothers Against War”, the Organization for the Proscription of Nuclear Weapons in Latin America and the Caribbean, the President of the Pugwash Conferences on Science and World Affairs 등이 있습니다. 중앙 아메리카와 인도에 있는 여러 농민 단체들도 세계 행진에 관심을 표명하고 있으며 우리는 최근에 the Polo Democr?tico de Colombia 대표자로부터 지지 성명을 받았습니다.  또한 the International Committee of Civil Diplomats of Russia the Russian association “Mir y Nie Nasila” ? Peace and Non Violence ?로부터도 지지를 받았습니다. 우리는 또한 200 단체를 대표하는 the International Scientists Network for Civil Responsibility로부터도 지지를 받았습니다. 우리는 the Argentine National Institute of Industrial Technology 엔지니어인 코하노프씨(Mr. Kohanoff)로부터 세계행진의 틀내에서 기술을 나누기 위한 연대 네트워크를 창설하는 흥미있는 출발을 위해 일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또한 세계행진을 위한 지지 네트워크에 대해 일하고 있습니다: 시장들, 의원들 그리고 대학들, 래퍼들, 그라피티 예술가들, 클래식 음악가들, 발레와 극장 단체들이 움직이기 시작했습니다. 행진 밴드와 함께 월례 행진들이 조직되고 있고 도시 행진 밴드와 함께 행진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러시아 스카이다이버들이 고공에서 평화의 상징을 만들기를 원하고 있습니다. 어업 단체들이 보트로   the Strait of Gibraltar 건너가길 원하고 있습니다. 칠레와 다른 곳들에서는 사람들이 수백의 작은 비행기에 대한 공기 형성물들을 만들어서 행진에 동반하기를 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더운 공기 풍선으로도 동반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3 메가 콘서트를 조직하고자 계획하고 있습니다:  Prague, Dakar 그리고 8만명이 수용되는 O’Higgins 공원이 있는 Santiago de Chile 이미 예약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세계행진이 진행되는 모든 도시에서 세계행진 환영 주제로 콘서트를 하는 대형 프로젝트에 일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시네마로 세계행진에 대한 기록물에 일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나라에서 준비되는 짧은 것들로 구성될 것입니다. 프로젝트에 관심 있는 여러 나라들의 필름 제작자들이 있습니다.


세계행진은
분쟁 혹은 닫힌 경계를 지닌 곳에 도움이 것입니다. 예를 들면 알제리아-모로코, 이스라엘-팔레스타인(여기서 개의 동시적인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인도-파키스탄, 남한국-북조선, 멕시코-미국이 예입니다.  우리는 또한 포크랜드 섬부터 아르헨티나 대륙까지 연결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세계행진의
초기 행진항로는 뉴질랜드에서부터 아르헨티나였습니다만 많은 새로운 진행항로들이 추가되고 있습니다. 남부 아프리카와 북부 아프리카에서의 행진 길이 금방 확정되었습니다. 여기는 부룬디, 루완다, 우간다. 케냐, 탄자니아, 잠비아, 모잠비크, 스와질란드, 레소토 그리고 남아공 등이 포함됩니다. 다른 불가능한시작도 거의 확정되었습니다: 남극대륙-푼타 아레나스-프에르토 몬트-산티아고 칠레를 잇는 행진 길입니다. 심포지엄(윤리와 지식)에서는 인도네시아를 포함하는 가능성이 제시되었습니다. 우리는 레바논, 시리아 그리고 이라크에서 활동하는 평화주의자들과 비폭력 단체들과 일하고 있습니다. 세계행진이 또한 이들 나라들을 통해 걷게 되는 것이 바로 우리의 열망입니다.


6
월에 세계행진은 40 나라를 통과하도록 계획되어졌습니다. 때에는 이것이 이미 엄청난것으로 보였습니다. 오늘 우리는 이미 90 이상의 나라들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10 2, 세계 비폭력의 날에 세계행진의 시작 1 전인 날에 50 나라에서 100 도시가 세계행진을 축하했습니다.


이러한
빠른 검토를 끝내기 위해 세계행진 전체 길을 통과할 기본 팀이 구성 중에 있습니다. 우리는 이미 다른 나라와 대륙들로부터 50명이 넘는 자원가들이 있습니다. 우리는 세계행진에 다른 영역, 다른 역동성과 거대한 창조성을 주는 젊은이들의 넓은 참여를 강조해야 합니다.

내가 당신들에게 말한 모든 것은 거의 4개월이 넘지 않아 일어났습니다.

 

친구들이여. 이것은 결성 되어지고 있는 살아있는 행진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여전히 2009 10 2 도달하기 위해 321일을 갖고 있습니다.  

그러나 요점은 행진이 이미 시작되었다는 것입니다. 우리는 여기서 그것을 느끼고 있습니다.

세계행진을 만드는 것과 그것의 결과 모두는 우리 각자 개인이 금년을 통해 하는 바에 의존합니다. 이들 개인적인 행동들, 이들 협력적인 행동들은 작은 물방울처럼 함께 모여서 멈추지 않고 궁극목적에로 천천히 흘러가는 거대한 강물이 때까지 모아질 것입니다.

세계행진이 뭔가 중요한 것이 되느냐 마느냐 하는 것은 우리에게 달려있습니다. 아마도 역사는 그것을 선한 사람들이 일어서서 폭력과 비인간적인 시스템에 대해 반대하는 방식으로서 평화롭지만 그럼에도불구하고 강한 저항으로서 세계를 여행했던 때로 기억할 것입니다. 욕구는 강하고 환경은 이해가 가고 상황들은 나을 없습니다. 사람들은 신호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러는 동안, 현재의 시스템은 지평선 위로 암울하게 보이는 재앙의 위협을 지닌 약함의 명백한 징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우리는
위대한 사회적 (force) 되는 기회를 갖고 있습니다. 강요의 힘이 아닙니다. 거칠음의 힘이 아닙니다. 오만함의 힘이 아닙니다. 차별화의 힘이 아닙니다. 오히려,  온화함의 힘입니다. 일관됨의 , 필요성의 , 포함의 , 보완의 , 수렴의 , 심오의 힘입니다.


세계행진은 인간이 처음으로 전세계적인 수준으로 주는 비폭력적인 대답, 모든 인간성의 공존과 평화의 새로운 지평선을 열기 위해 폭력적이고 불공정하며 잔인한 세계에 대한 거부가 것입니다. 

우리가 공개적으로 오늘 개시하는 세계 행진은 기본적인 목표로서 평화가 유일한 길이고 오늘날 평화는 비폭력의 방법론을 동반할 필요가 있다는 의식을 창조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마침내 새로운 단계로 들어가서 인간의 이전 시대를 뒤로 남길 있기 위함입니다.


세계행진은
세계에 걸쳐서 복합적이고 동시적인 현상들을 활성화시킬 것입니다.  

의식을 창조하기 위해 우리는 공표하고, 우리의 프로포절과 우리기 수행할 행동들을 알게 하며, 우리가 가진 대중적 인물의 지지오 수많은 발안들과 길을 따라 오는 많은 사람들이 필요합니다. 

 

그것을 위해 우리는 우리 자신의 메커니즘, 우리 자신의 뉴스 매체를, 우리 자신의 대안적 네트워크를 창조할 필요가 있고, 그러기 위해 우리는 펼쳐져 시작하는 거대한 많은 행동과 프로포절들이 알릴 있어야 합니다.

우리는 당신 모두를, 여기에 있는 이들과 사실상 공간에 있어서 우리와 함께 있는 이들로 하여금 거대한 도전에 초대합니다: 우리 모두 함께 지구상에 거주하는 60 이상의 사람들에게 도달하여서 그들이 세계행진은 존재하는 것을 알게 해서, 그들이 함께 것인지 것인지를 결정할 있게 하는 것이 그것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역할을 것이고 아름다운 공간에 2010 1 2 세계행진 마지막 날에 여기에로 돌아올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익명의 글에서 귀절을 읽고자 합니다:

….음식과 주거를 추구하여 이들 정주자들은 환영받지 않고 알지 못하는 땅에 들어왔습니다. 거기서 그들은 짐승들과 기후와 자연의 힘과 싸웠습니다. 그래서 그것은 수천년이 흘렀습니다. 거대한 시대의 끝에서 그들은 모든 땅에 거주하는 것을 끝내게 되었습니다.

다른 시대에는, , 소유 그리고 모험을 추구하며, 몇몇 사람들은 다른 사람을 종속시켰습니다. 그들은 대량살인을 하고 그들을 노예로 부렸고, 그들의 상품과 자원들, 몸과 그들의 마음 또한 취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이때까지 세계를 돌아다녔습니다. 정복, 굶주림, 비참, 질병 그리고 고통, 많은 고통을 심으면서.

그러나 갱신의 시대가 오늘 우리에게 도달하고 있습니다. 인간이 한때 다시 지구를 다시 걸어다닐 시대가 오고 있습니다. 그의 굶주림을 만족시키기 위해서가 아닙니다. 타인들을 노예화하기 위함이 아닙니다. 타인으로부터 훔치기 위함이 아닙니다. 오히려 형제자매를 인식하는 그의 손을 내밀기 위함입니다. 화해하고 돕고, 새로운 문화의 기초를 건설하고, 새로운 문명 결코 전에 땅에서 보지 못한 문명을 건설하기 위함입니다. 결단코 보편적인 인간적인 나라를 건설하기 위함입니다.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적인 행진이 오래 남기를

Rafael de la Rubia

15.11.2008

World March for Peace and Nonviolence

(http://www.marchamundial.org/en)

영문 뉴스 레터 http://docs.google.com/Doc?id=dfh7kg99_36dqnnrbfn


Internacional: http://www.mundosinguerras.org/
MSG Italia: http://www.mondosenzaguerre.org/
MSG Francia: http://mondesansguerres.hautetfort.com/
MSG Espa?a: http://www.mundosinguerras.es/
MSG Grecia: http://www.kosmosxorispolemous.gr/
MSG Rusia: http://www.humanismo.narod.ru/
MSG Argentina:
http://www.mundosinguerras.net/arg/index.html
MSG Mar del Plata (Arg.): http://www.mundosinguerrasmdp.com.ar/
MSG Ecuador: http://www.mundosinguerras.ec/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 평화와 비폭력을 신념화하기 file 관리자 2009-10-27 1994
8 세계평화행진단과 함께 하는 자비명상과 명상춤 참가 안내 file 관리자 2009-10-05 1846
7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행진이 드디어 시작되었습니다! file 관리자 2009-10-05 1888
6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행진 출범을 맞이하여 메인즈 2009-09-10 1887
5 평화를 방해하는 우리안의 적 이미지 다루기 워크숍-비폭력 대화 6월 22일 3시-6시 메인즈 2009-06-17 1863
4 평화와 비폭력을 신념화하기 메인즈 2009-06-17 1911
3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성서 묵상-우리의 궁극적인 싸움 메인즈 2009-04-22 1919
2 2009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행진 캠페인 제안서-개인 혹은 단체 file 관리자 2008-12-23 1929
» 2009 평화와 비폭력을 위한 세계행진 캠페인을 시작하며 file 관리자 2008-12-23 1946
박성용박사 | ecopeace21@hanmail.net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