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글 수 219

>부활의 의미: 에케 호모(이 사람을 보라)-영혼들이 일어서다<

 

본문: 16:1-7;14-17

 

마가복음의 독특성은 다른 복음서와 달리 그분의 고난을 전체 16장의 1/2에 해당시켰다는 점이다. 이사야 예언서의 인용을 통해 시작을 길을 내기에서 출발하여, 악령들의 반대에서도 길을 가며하느님 나라의 핵심을 길위에서(on the way)’ 전하였다. 그것은 하느님의 자비에 힘입어 실천되는 꼴찌, 작은 자에 대한 섬김에 대한 것이었다. 예루살렘에 들어가서 모욕과 조롱과 파멸의 앞에서도 더욱 간절히 자신의 길을 거침없이 걸어갔다. 성전의 청소, 무화과나무에 대한 열매없는 화려함이란 가식에 대한 저주, 그리고 공간이 아닌 관계로서 살아있는 성전(living sanctuary)’으로서 하느님사랑과 이웃사랑, 최후만찬에서 자신을 떼어 나누어줌(communion)에서 길을 열고 가는 철저한 모습을 보여준다.

 

마가공동체는 메시야에 대한 새로운 이해로서 거룩함에 관련하여 힘/권력, 위대함/가장큼(greatest), 증오와 분노의 정당성에 대한 그 어떤 것도 부여하지 않았고, 이를 위해 두려움, 거짓 증언, 죽임의 힘에 대해서도 굴복하지 않는다. 마가복음은 청년 예수의 십자가 죽음에 대해 드러나지 않는 자신들끼리만 아는 놀라운 증언을 설정해놓고 있다.

 

그것은 모욕, 희생, 비참함, 죽임을 당함이라는 골고다와 유다인의 왕이라는 조롱의 명패, 그리고 십자가에 못이 박혀 들리워짐을 통한 대사제들과 율법학자들의 조롱(15:29-32)의 목소리들 속에서 조용히 그리고 단호한 다른 고백이 울려짐에 대한 것이다. 바로 백인대장의 이 사람이야말로 정말 하느님의 아들이었구나!”라는 고백이 그것이다. 여기서 마가공동체는 한 가지 밀의적인(esoteric) 목격자들이 된다. 이는 예수의 메시야됨, 새로운 하느님의 왕으로서의 등위식이다. 세상 임금의 화려한 등위식과는 180도 다른, 낯설고도 기이한 방식으로 그는 겉으로는 십자가에 매달린 것처럼 대중에게 보였지만 눈 뜨고볼 수 있는 자는 비로소 정말(진실로, 아멘)’ 하느님의 아들이구나 하는 것을 보는 매달림이 아닌 올리워지심의 새로운 각성을 부여받게 된다.

 

하느님의 전적인 자비와 사랑의 힘이 자신의 무력성과 비참함에도 불구하고 그 사랑을 위해 기꺼이 내어놓는 무제약적인 실천앞에서 신이 인간으로 나타났다면 당연히 하실 그러한 모습을 예수의 십자가에서 비로소 눈뜨고 보게 된 것이다. 그리고 그것을 통해 마가공동체는 당시의 제자들이 실패한 진실을 청자로서 듣게 되고 영혼에 불이 붙어 일어서게 되었다. 하느님의 아들이 세상이 알지 못하는 방식으로 등위식을 치루는 삶과 방식에 대해 이들은 비로소 무덤이 끝이 아님을 지금까지 실재로 보였던 것들-소유, 지위, , 화려함, 저주, , 거짓, 어둠 등이 실재가 아닌 환영이 될 수 있음을 그리고 하느님의 사람이 실재임을 보는 눈을 얻게 되었다. 그들은 결코 예수의 시체가 없고 목격되지 않았다는 사실에 대한 의미에 대해, ‘두려워하지 말라라는 말, ‘그분은 여기에 계시지 않다. 갈릴리 자기 현장에서 그분을 다시 만나게 될 것이라라는 내적인 울림과 감동에 의해 일어서는 영혼이 되었다

 

그러기에 십자가 죽음은 마치 광석을 녹여 보석을 뽑아내는 풀무와 같아서 가장 본질적이고 소중한 것, 숨겨져 있던 진실이 노출되어 비로소 그 정체가 분명하게 밝혀지는 현장(locus)이 된 것이다. 따라서 십자가 죽음은 상실, 금욕, 희생의 미덕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 오히려 연극에서 수많은 관객들에 대한 조명이 꺼지면서 잠시 어둠이 오지만 그것은 무대에서 분명하게 무엇이 펼쳐지는 지를 목격할 수 있게 만드는 조심스럽고 숨죽이며 지켜볼 수 있게 우리를 초대한다. 삶의 무대에서 진정으로 펼쳐질 것이 무엇인지를 보여준다. 목격된 진실은 지금까지 무지랭이로 보였던 작은 자들의 가슴이 뛰며 목소리를 내며 신성한 춤사위를 하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더 이상 무서워하지 않고 사랑을 향해 나가는 생들이 일어서서 무리가 되는 것-이것이 부활이었던 것이다. 그들에게 이 땅은 이제 저주받는 곳이 아니라 하늘이 되고 그분의 이름으로 마귀도 쫒아내고...뱀을 쥐거나 독을 마셔도 아무런 해도 일지 않으며, 병자에게 손을 얹으면 병이 낫는기적이 임하게 된다. 두려움, 해함, 병이 그 권력을 행사하지 못하는 하늘을 이 땅에서 경험하게 된다. 끝절 16:22거룩한 불멸을 생으로 입는다. 거룩한 불멸의 영혼들이 들풀처럼 번지는 부활이 영혼과 영혼으로 번져간다.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종교개혁 500주년 기독교 평화사역 세미나로의 초대 10월 24일 평화세상 2017-10-13 12723
공지 평화서클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신앙 세미나 예고-2017.10.24. 평화세상 2017-09-13 12840
공지 2017 평화서클교회여름피정-"마크네포와 요한기자에 따른 내면작업 워크숍" 2017.7.30(일)-8.1(화) file 평화세상 2017-07-08 14695
공지 「평화성서학세미나」에로의 초대/3월 7일(화)-10일(금) 저녁7시-9시반 (연속 4회) 평화세상 2017-02-12 18406
공지 2016년여름피정-혼란과 상처로부터 정신적·정서적 웰빙을 위한 '돌봄과 회복의 서클' 워크숍 평가와 사진 file 평화세상 2016-08-18 19347
공지 2016년여름피정-혼란과 상처로부터 정신적·정서적 웰빙을 위한 '돌봄과 회복의 서클' 워크숍 평화세상 2016-07-03 19162
공지 서클에서 공간의 마술적인 힘 평화세상 2016-03-21 19192
공지 2016 평화서클교회 여름피정 일정 공지(8/11-8/14) 평화세상 2016-02-29 19450
공지 대림절4주: 징조의 출현/마이스터에크하르트 '존재는 하느님의 가장 독특한 현존이다' 평화세상 2015-12-20 20085
공지 대림절2주: 끝에서 하는 시작/마이스터에크하르트 설교 평화세상 2015-12-06 19735
공지 새로움은 어디서 오는가? 외 마크네코 "신에게로 돌아가는 길" 평화세상 2015-01-04 21372
공지 대림절 제 4주 예언과 환희 그리고 복 평화세상 2014-12-21 20955
공지 대림절묵상자료: 평화를 꿈꾸기와 잉태하기 평화세상 2014-12-14 23369
공지 대림절 두번째 묵상자료: 주목하기, 길떠남 & 경배하기 평화세상 2014-12-14 20971
공지 대림첫주일 묵상자료: "어떻게 그런 일이 있을 수 있겠습니까?" 평화세상 2014-11-30 21659
공지 11/16 성서본문나눔과 성찰: "결국 드러나는 것은?" 평화세상 2014-11-30 21463
공지 움직이기와 접촉하기 -말씀나눔 자료 평화세상 2014-09-21 22032
공지 분단의 비참함과 장벽의 강고함속에서 원하는 미래로 나아가기 평화세상 2014-08-10 22508
공지 흉측함을통한 신탁 그리고 창조적 변용의 삶 평화세상 2014-07-20 22745
공지 말씀묵상자료: 정체성과 행위, 마크네포-원숭이와 강물 평화세상 2014-07-13 23060
공지 위험을 통한 본질로 들어가기 평화세상 2014-06-15 24161
공지 하나님 나라 및 파울로 코엘료의 연금술사에서 묵상글 평화세상 2014-06-08 25056
공지 일상에서 무제약적인 갱생의 현현 평화세상 2014-06-01 24822
공지 잔치로서 일상과 그 깊이를 맛보기 평화세상 2014-05-25 24882
공지 부활에 대한 성서묵상질문 & 사랑의 눈으로 본다는 것 -마크 네포 평화세상 2014-05-11 25808
공지 의지를 여의기 무를 통해 인성의 고귀함 경험하기 & 하나님이 일하시게 하기 평화세상 2014-05-04 25914
공지 죽음-신앙-부활, 토마스머튼 글 하나 평화세상 2014-04-27 25462
공지 존재로서 하느님, 영혼, 그리고 복 - 마이스터 에크하르트 평화세상 2014-04-03 25815
공지 두번째 평화영성일일피정-신앙의 내적탐구와 온전한 삶으로 나아가기 평화세상 2014-03-27 25512
공지 평화영성- 밤을 통한 연금술, 메리올리버 "괜찮아" 평화세상 2014-03-23 26026
199 의식변형을 위한 요한복음 묵상 4:1-42: 자신의 삶의 갈증으로 영적인 것에 들어가기 평화세상 2018-06-24 762
198 의식변형을 위한 요한복음 묵상 3:22-36: 앎을 넘기 위한 방편으로 스승과 그 증언을 의지해 나가라 평화세상 2018-06-17 790
197 의식변형실습으로서 요한복음읽기3:1-21 실존의 궁지를 넘어서: 죄인의 판결을 넘어 빛으로 나아가기 평화세상 2018-06-10 816
196 의식변형실습으로서 요한복음읽기 2:1-12: 삶의 목적은 기쁨과 풍성함으로의 초대이다 평화세상 2018-06-10 803
195 의식변형실습으로서 요한복음읽기 2:13-25: 너의 마음의 성전을 허물라 그리고 다시 세우라 평화세상 2018-06-03 865
194 요한복음1:1-18 & 도덕경 1장 평화세상 2018-05-06 974
» 부활주일->부활의 의미: 에케 호모(이 사람을 보라)-영혼들이 일어서다< 평화세상 2018-04-01 1015
192 고난주간: 비아 돌로사(십자가의 길) 평화세상 2018-03-25 1067
191 사순절 5주: 산더러 번쩍 들려서 저 바다에 빠져라 하라 평화세상 2018-03-18 1065
190 사순절 4주: 세 번째 수난예고와 새 제자직의 비전 평화세상 2018-03-11 1106
189 사순절 3주: 두번째 수난 예고와 영혼의 길 평화세상 2018-03-04 1157
188 수난주간 2주: 첫번째 수난 예고와 그 도전 평화세상 2018-02-23 1181
187 주현절 6주: 드디어 나타났구나 평화세상 2018-02-23 1198
186 주현절 5주: 시작과 끝이 지시하는 것 평화세상 2018-02-01 1232
185 주현절 4주: 안전한 공간을 넘어 성스러운 공간으로 평화세상 2018-02-01 1242
184 주현절 3주: 빛 안에서 사랑의 에너지로 살기 평화세상 2018-01-21 1291
183 주현절2주: 날로 튼튼하게 자라서 지혜가 풍성해지고 평화세상 2018-01-21 1300
182 주현절 1주: 새롭게, 선하게 그리고 더 완전하게 평화세상 2018-01-21 1285
181 신년예배-새롭게 선하게 그리고 더 완전하게 2018.1.7. 평화세상 2018-01-07 1425
180 성탄후 1주: 자유와 부르심의 몸-성전화로 평화세상 2018-01-07 1409
박성용박사 | ecopeace21@hanmail.net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