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글 수 50

인종차별과 다른 형태의 억압들에 도전하기 위한 가이드라인

Patti DeRosa, Cross-Cultural Consultation

(* SEL 자료에서 발췌)

1. 차별적인 태도와 행동에 도전한다! 이슈를 무시하는 것은 그것들이 없어지도록 하게 할 수 없고 침묵은 네가 그런 태도와 행동에 동의한다는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네가 인종, 종족, 종교, 혹은 성에 관한 농담이나 속어 혹은 어느 개인이나 그룹을 천하게 하는 행동들에 대해 관대하지 않다는 것을 명확하게 한다. 너의 개입은 아마도 항상 정확한 시간이나 사건 장소에서 이루어지지 않을 수는 있지만 그 이슈는 즉각적으로 언급되어야 한다.

2. 긴장과 갈등을 기대하고 그것을 관리하는 법을 배운다. 민감하고 깊이 뿌리박힌 이슈들은 어떤 투쟁없이는 변화되려 하지 않으며 수 많은 상황에서는 갈등을 피할 수 없다. 너의 두려움과 불편함을 마주 대하고 긴장과 갈등이 성장을 촉진하는 긍정적인 힘이 될 수 있음을 기억한다.

3. 네 자신의 태도, 고정관념 그리고 기대들을 알아차린다 그리고 그것들이 네 관점에서 위치학 있는 제약들을 노출시키는 데 개방적이도록 한다. 우리중 아무도 우리 사회에서 차별적인 메시지에 의해 초월하지 못한다. 네가 상황을 어떻게 다루어야 할지 확신이 안든다면 그렇게 말하고 정보를 찾거나 네가 필요한 도움을 구해라. 차별적인 태도나 행동이 너에게 해당한다고 가리킬 때 방어하지 않는 것을 실습한다.

4. 다른 사람의 경험에 대해 적극적으로 경청하고 그것으로부터 배운다. 사람들이 관심을 최소화하거나, 사소하게 하거나 부정하지 않는다. 그들의 눈을 통해 상황을 보려는 노력을 한다.

5. 편협하지 않고 모든 사람을 포함하는 언어와 행동을 사용한다. 이는 인종, 종종, 성, 장애우 성적 성향, 계급, 혹은 종교에 상관없이 그렇게 한다.

6. 고정관념과 편견에 도전하기 위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 네 자신과 다른 이의 문화에 대해 스스로를 교육하는 데 책임을 진다. 다른 사회적 배경, 역사를 지닌 사람들이 자동적으로 그들의 문화를 네게 가르치거나 혹은 네게 인종차별이나 성차별에 대해 설명할 것이란 기대를 하지 않는다. 사람들은 네가 적극적인 역할을 하고 배움이 상호적일 때 더욱 기꺼이 나누기를 원할 것이다.

7. 다양성을 인정하고 고정관념의 사고방식을 피한다. 차이를 무시하지 말고 차이를 보지 않는 것처럼 가장하지 않는다. 차이를 인정한다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러나 다름에 대한 고정관념과 부정적인 판단들은 항상 상처가 된다, 왜냐하면 그것들은 사람들의 전인성(full humanity)을 일반화하고, 제한하며 부정하기 때문이다.

8. 이런 종류의 상황에 개입하는 것에 대한 너의 주저함을 알아차린다. 차별에 개입하는 것에 대한 너 자신의 두려움에 대결하고 너의 우선성을 설정하며 행동을 취한다.

9. 이해, 사랑 지지의 느낌을 표시한다, 차별적인 행동에 대해 개인들을 대면하게 할 때. 판단하지 말라 그러나 바닥선(bottom line)은 알고 있어라: 인간 존엄성, 정의 그리고 안전에 대한 이슈는 타협할 수 없다.

10. 책임과 행동의 기준을 설정한다 그리고서 너 자신과 다른 이들이 책임이행을 하게 한다. 공식적이든 비공식적이든 실천, 정책 그리고 과정에 있어 너 개인과 단체의 헌신을 보여준다. 모든 사람에게 높은 기대감을 유지한다.

11. 역할 모델을 보여주 리더십이 요구하는 위험을 기꺼이 감수한다.

12. 다른 사람들과 공동으로 일한다. 모든 종류의 편견과 억압에 맞서 싸우는 노력을 조직하고 지지한다. 사회 변화는 장기적인 투쟁이다.

"아무것도 도움이 되는 것 같지 않을 때

나는 바위에 망치질 하는 채석기를 가서 본다.

아마도 백번이나 망치질 했겠지만 거기에는 아무런 금가는 표시도 나지 않는다.

그러나 백 한 번째 강타가 있을 때 그 바위는 둘로 갈라지게 될 것이다.

그리고 그렇게 갈라지게 한 것은 바로 그 강타가 아니라 그것 앞서서 행해진

모든 것에 의한 것임을 나는 안다."

Jacob Riis, 홀로코스트 생존자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파커 파머관련 마음비추기 피정으로의 초대 평화세상 2017-08-07 602
30 2011 여름 평화훈련 국제 워크숍 (NARPI) 참가 신청 안내 메인즈 2011-05-31 2583
29 삶을 변혁시키는 평화훈련 AVP 전체모임으로의 초대 메인즈 2011-03-18 2456
» 인종차별과 다른 형태의 억압들에 도전하기 위한 가이드라인 메인즈 2011-03-12 2571
27 동북아 평화단체들이 함께 하는 동북아지역 평화구축 훈련센터(NARPI)가 시작된다 file 메인즈 2010-11-04 2841
26 우리의 진정한 적은 폭력과 증오 그 자체이다 메인즈 2010-07-06 2632
25 성명서-미움과 증오만 한없이 되새기는 것은 평화를 위한 교회의 기도가 아닙니다 메인즈 2010-06-22 2260
24 한국전쟁 60년 보수교회의 부시초청 대중기도회 성찰(4)-가장 오래 되고도 잊혀진 복음의 핵심-평화와 화해 메인즈 2010-06-21 2158
23 한국전쟁관련 보수교회 평화를 위한 대중 기도회에 대한 성찰(3)-독실한 기독교인의 이해/제자직의 의미 메인즈 2010-06-18 2092
22 한국전쟁60주년기념 조지부시 초청 대중기도회 성찰-로마의 평화에 대항하는 그리스도의 평화 메인즈 2010-06-16 3740
21 조지부시초청 기독교대중집회 성찰(1)-하나님 나라는 국가이데올로기보다 더 절대적 위치에 있다 메인즈 2010-06-15 2154
20 일아 변선환의 말기 종교해방신학의 새로운 전환 고찰 file 메인즈 2010-06-11 2527
19 평화활동가로 살아남기 워크숍 메인즈 2008-12-28 2333
18 촛불집회: 광우병 쇠고기 정국과 최근 감리교 사태에 대한 우리의 입장 메인즈 2008-07-11 2274
17 서해기름유출 100일째를 맞으며 메인즈 2008-03-14 2149
16 경부운하공사 반대-개발이득보다 안전과 창조질서보존이 우선이다 메인즈 2008-03-08 2211
15 평화교육 -문화적 약자를 위한 교육 과제 메인즈 2006-12-14 2274
14 평화학 영문자료(Peace Studies Bibilography in English) 메인즈 2006-11-10 3193
13 생명평화 제의-Reconcilitation Rites of All Beings 메인즈 2006-11-10 2168
12 Rethinking The Nogun-ri Massacre 메인즈 2006-07-13 2311
11 지속가능발전과 그 교육적 의미: 지속가능성과 평화의 합류 메인즈 2006-06-07 2284
박성용박사 | ecopeace21@hanmail.net
XE Login